아네론

가격정보

판매가 20,000
최적가 10,000
특가 할인 50%

선택옵션

 상품명   아네론 니스캡/アネロン ニスキャップ
 내용량   6캡슐, 9캡슐
 효능 효과      멀미에 의한 현기증 · 구역질 · 두통의 예방 및 완화에 효과적인 성인용 멀미 약입니다. 
  특 징      ● 아네론”니스캡”은 탈것 취기에 의한 구역질·어지럼 두통과 같은 증상의 예방, 완화에 뛰어난 효과를 나타내는 캡슐제입니다.

     ● 효과가 오래 지속성 제제이므로 하루 1회, 탈것에 타고 30분 전의 복용으로 효과를 나타냅니다.

     ● 어지러움이 일어나도 바로 복용하면 교통 취기에 의한구역질·어지럼 두통을 완화합니다.

용법 용량   멀미 예방에는 승차 전 30 분 전에 다음의 1 회량을 물 또는 뜨거운 물 복용하십시오.

 

나이    1회 용량  1일 복용 횟수
성인 (15세 이상)  1캡슐 4시간 이상의 간격을두고 1일 3회까지 
 소아 (15세 미만)            × 복용하지 마십시오            × 복용하지 마십시오

 

<용법, 용량에 관련하는 주의>

(1)용법, 용량을 엄수하세요.

(2)식전, 식후에 관계 없이 복용할 수 있습니다.

 

  

 성분?분량  

  성분 및 기능 

   성인 1회 용량 1정 중 다음의 성분을 포함합니다. 

 

성분   분량
말레산 페니라민  30mg, 
아미노 벤조산 에틸  50mg, 
 스코폴라민 브롬화 수소산 염수 화물   0.2mg, 
 무수 카페인   20mg, 
 피리독신 히드로 클로리드(비타민 B6)  5mg

 

 

 

첨가물 :  이산화 규소, 젤라틴, 셀룰로오스, 백당, 하이드록시 프로필 셀룰로오스, 에틸 셀룰로오스, 글리세린 지방산 에스테르, 탈크, 옥수수 녹말, 메타 크릴산 코플리머 L, 라우릴 황산 Na,비타민 B2, 적색 3호, 노란 색 5호, 청색 1호

 

 사용상주의  

  사용상의주의 

  ( 지키지 않으면 현재의 증상이 악화되거나 부작용 사고가 일어나기 쉽습니다.)

 

     1. 다음 사람은 복용하지 마세요

         15세 미만의 소아.

     2. 책제를 복용하는 동안은, 다음의 어느 의약품도 복용하지 마세요

         다른 멀미 약, 감기약, 해열 진통제, 진정제, 진해 거담제,위장 진통 진경제, 항히스타민제를 함유하는 내복 약 등(비염용내 복약, 알레르기용 약 등)

     3. 복용 후 자동차 또는 기계류의 조작을 하지 마세요

        (잠과 눈의 침침함, 비정상적인 눈부심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가 있습니다)

 

■ ■ 의논하기 ■ ■

1. 다음 사람은 복용 전에 의사, 약사 또는 등록 판매자에게 상담하세요

(1)의사의 치료를 받는 사람들.

(2)임신부 또는 임신하고 있다고 여겨지는 사람.

(3)노인.

(4)다음의 증세가 있는 사람. 배뇨 곤란

(5)다음의 진단을 받은 사람. 녹내장, 심장병

 

2. 복용 후 다음의 증상이 나타나는 경우는 부작용의 가능성이 있으므로 즉시 복용을 중단하고 이 설명서를 가지고 의사, 약사또는 등록 판매자에게 상담하세요

 

 관계 부위  증 상태
 피부  발진·발적, 가려움
 정신 신경계  두통
 순환기  동계
 비뇨기  배뇨 곤란
 기타  얼굴 홍조, 비정상적인 눈부심

 

 

3. 복용 후 다음의 증상이 나타날 수가 있기 때문에 이런 증상의 지속 또는 증강이 발견될 경우에는 복용을 중단하는 의사 약사 또는 등록 판매자에게 상담하세요

 

입건조증, 변비, 설사, 졸음, 눈의 침침함

 

         

 보관및취급주의     (1) 직사 광선이 맞지 않는 시원한 곳에 밀봉하여 보관하십시오.
 (2) 소유아의 손이 닿지 않는 곳에 보관하십시오.
 (3) 다른 용기에 넣어 바꾸지 말아주세요. (오용의 원인이되거나 품질이 바뀌는 일이 있습니다.)
 (4) 표시의 사용 기한을 넘긴 제품은 사용하지 마십시오.

 

Based on 0 reviews

0.0 overall
0
0
0
0
0

Be the first to review “아네론”

There are no reviews yet.

Change Language